> 사회 > 사건·사고
충주署, 술집 절도범 쇠고랑
이영헌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4.26  00:56: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야간에 호프집을 상대로 한 절도가 잇따라 업주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충북 충주경찰서는 24일 야간에 상습적으로 호프집을 침입, 물건을 훔친 최모(26)씨를 야간주거침입절도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 2월4일 밤 1시50분쯤 충주시 김모(45·여)씨가 운영하는 호프집에 침입해 맥주 6병(18000원 상당)과 선풍기형난로(35000원 상당)을 훔치는 등 총 4회에 걸쳐 상습적으로 60만원 상당의 물품을 훔친 혐의다.

이영헌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