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풍수해·물놀이 안전사고 대비, 119 경계 돌입!
구운서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7.12  21:00: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소방본부(본부장 신현철)는 지난 11∼12까지 신탄진 현도교 부근 금강변에서 올 여름철 수난사고에 대비해 구조대원 총 55명이 참여한 가운데 최종 점검 및 각종 안전사고에 대비한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태풍이나 홍수 등으로 인한 재난상황에 대비한 것으로 교육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공중보건의의 응급처치 교육과 잠수기능사 자격을 보유한 전문 외래강사를 초빙해 실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훈련은 응급처치법, 수난사고시 구조기법, 수난장비 사용법 순서로 진행되며, 마지막 시간에는 폭우로 인한 고립 등 가상상황을 설정한 실습훈련으로 마무리 됐다.

현재 대전시 소속 구조대원의 93%(55명중 51명)가 기본 잠수자격을 보유하고 있으며, 수난구조장비는 모터보트 등 총 31종 869점을 보유하고 있다.

/구운서기자

구운서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