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한독의약전문박물관 개관식
손근무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5.17  00:35: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의약전문박물관인 한독의약박물관의 확장 개관을 기념하는 개관식이 16일 오전 11시 음성군 대소면 대풍리 한독약품에서 열렸다.


한독약품은 충청북도 제1호 문화재단인 한독제석재단을 설립하고 사회 공익활동을 위한 첫 번째 사업으로 한독의약박물관을 확장 개관하고 박수광 음성군수 김종률국회의원 이필용도의원을 비롯해 관내 기관단체장 등 200여 명을 초청해 기념식을 가졌다.



또 의약 전문 박물관으로써 현재 보물 6점을 포함해 총 1만여 점에 달하는 진귀한 의약사료를 전시 보관해 의약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며 약대생, 일반인 등 매년 1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다녀가고 있다.



김신권 명예회장과 부인 김정화 여사가 평생에 걸쳐 수집한 사료들을 한독재석재단에 기증한 것을 별도 전시하기 위해 제석홀을 마련했다.





손근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