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연평해전' 개봉 8일째 200만명…올해 한국영화 최단기록
서한솔 기자  |  rachel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7.02  00:17:5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만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 '국제시장'과 동일

영화 '연평해전'이 개봉 8일 만인 1일 관객 200만명을 돌파했다.

이 영화 배급사 뉴(NEW)는 이날 오후 5시30분 기준으로 '연평해전'이 관객 13만577명을 모아 누적 관객수가 200만658명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개봉 8일째 200만명 돌파는 올해 개봉한 한국영화 가운데 가장 빠른 기록이다. 또 천만 영화인 '광해: 왕이 된 남자'와 '국제시장'이 200만명을 돌파하는데 걸렸던 기간과 같다.  

영화는 지난 24일 개봉일 15만3천402명, 25일 17만290명, 26일 22만8천345명, 27일 43만7천132명, 28일 43만9천919명, 29일 21만8천356명, 30일 21만6천370명 등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뉴는 "천만 영화가 명절이나 연말에 개봉한 것과는 달리 '연평해전'은 이례적인 성공을 거두고 있다"고 자평했다.  

또 "대다수 개봉작이 토요일보다 일요일 관객 수가 줄어드는 것에 비해 '연평해전'은 일요일에 외려 상승했다"며 "개봉 2주차 월요일에는 개봉일보다 관객 수가 약 40% 증가하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김무열·진구·이현우 주연의 '연평해전'은 전투 상황을 한국 전쟁영화로는 처음으로 3D로 재현했고, 대국민 크라우드 펀딩(인터넷 모금) 방식으로 부족한 제작비를 충당해 화제가 됐다.  

서한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