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미주알고주알
학생발명대회 충북 석권
청주상의 '든든한 뒷받침'
박성진 기자  |  hv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8.04  20:19: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성진기자] ○… 최근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에서 충북 초·중·고교 학생들이 2년 연속 대통령상을 차지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배경에 청주상공회의소가 일조한 것으로 알려져 알려져 눈길.
 
청주상의 충북지식재산센터는 그 동안 '토요발명학교', '충북도 학생발명과학 아이디어 경진대회', '청주시 학생발명특허 지원사업' 등을 통해 발명 인재를 발굴·육성하는 데 한몫.
 
올해 대통령상을 수상한 남궁성윤 학생(남평초 6년)도 이런 과정 등을 통해 발굴된 인재라고 청주상의는 설명.

 

박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