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더민주 "이철성 임명, 국회·국민 모욕"
이득수 기자  |  leeds2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8.24  20:06: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더불어민주당은 박근혜 대통령이 이철성 경찰청장 임명을 강행한 데 대해 "국회 모욕이자 국민 모욕"이라고 비난했다.

이재정 더민주 원내대변인은 24일 논평에서 "청와대가 국회와 국민을 무시했다"면서 "이는 범죄 행위다. 심각한 범죄 행위다. 이런 사람을 의도적으로 허투루 검증해 천거하고 경찰 조직의 수장으로 임명하는 행위 역시 범죄 행위"라고 반발했다.

이어 그는 "음주운전 사고 전력 만으로도 20년 전에 이미 경찰복을 벗었어야 할 사람"이라고 지적한 뒤 "대통령이 우병우를 감싸려다 보니 벌어지는 일이다. 인사 참사가 또 다른 참사를 낳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