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정의당, 3년여 만에 이름 바꾼다…25일 새 당명 결정
김홍민 기자  |  hmkim207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9.18  20:10:1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김홍민기자] 정의당이 3년여 만에 당의 이름을 바꾸기로 했다.

18일 정의당에 따르면 당은 현재 선거권이 있는 '당권 당원'을 대상으로 새 당명 공모절차를 진행 중이다.

정의당은 오는 22일까지 공모를 접수한 다음 공모된 명칭 가운데 다른 당원의 추천을 많이 받은 순서로 5개를 압축한 뒤 25일 열리는 2차 임시 당대회에서 결선투표를 통해 최종 후보작 1개를 선정할 예정이다.

새 당명은 내달 12일 당원 총 투표에서의 찬반투표를 통해 최종 확정된다.

이날까지 '사회민주당'과 '평등사회당', '민주사회당', '연합정의당' 등이 많은 추천을 받고 있다.

김홍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