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미주알고주알
중고생들은 나라걱정
학부모들은 자식걱정?
신정훈 기자  |  glorious0808@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24  20:16: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정훈기자]  ○…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와 관련, 학부모들이 나라 걱정이 아닌 자식 때문에 근심·걱정하는 분위기.
 
최근 SNS를 통해 학생들이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며 학교 동맹휴학과 등교거부를 실천에 옮기려는 움직임이 일자 학부모들 사이에서 걱정의 목소리가 제기.
 
중학생 딸을 둔 한 학부모는 "딸아이 반 친구들 사이에서 벌써 26일 서울 광화문 집회니, 휴학을 한다느니 하는 이야기들이 오가고 있다"며 "뜻을 펼치는 것은 좋으나 학부모로서 걱정이 되는 것이 사실"이라고 토로. 

신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