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진천
대입 앞둔 고교생들
키다리 아저씨' 자처
진천상의, 3명에 장학금
김동석 기자  |  dolldoll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1  18:05: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진천상공회의소 양근식 회장(왼쪽)이 광혜원고등학교 김선영양에게 장학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진천=충청일보 김동석기자] 충북 진천상공회의소가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
 
양근식 회장은 11일 상의 대회의실에서 광혜원고 김선영양(서울대 입학 예정)과 진천고 이은혜(〃)·김인아양(연세대 〃)에게 각각 100만원씩 장학금을 전달했다.

양 회장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학업에 정진해 우리지역과 학교의 명예를 드높인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학생들에게 좋은 기회를 주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