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미주알고주알
피말리는 방역상황실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6  20:30: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충북도 방역상황실 관계자들이 지난 14일 예방적 살처분 뒤부터 구제역 발생이 없자 더이상 발생하지 않기를 기도(?)하며 피말리는 시간을 보내고 있어 눈길.
 
최종 일제 백신 접종 후 14일째인 21일까지 현재처럼 구제역이 발생하지 않는다면 방역 관계자들이 일단 한숨을 돌릴수도 있기 때문.
 
상황실은 이와함께 발생 지역인 보은에서 벗어나 인근 지역에서 나타난다면 또다시 원점에서 방역 시계를 돌려야 해 이 점에 대해서도 초조한 기색이 역력.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