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농협 충남지역보증센터,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를 통한 도농 상생 실천 앞장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9  09:48: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이한영 기자] 농협 충남지역보증센터 김선묵 센터장은 17일 논산시 부적면 부적농협 회의실에서 임재인 부적면장으로부터 신교3리 명예이장 위촉장을 받고,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을 위한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운동의 명예이장으로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또 하나의 마을 만들' 운동은 기업대표자 및 단체장 등을 농촌마을의 '명예이장'으로 위촉하고 소속 임직원을 '명예주민'으로 참여시켜 상호 교감을 통해 농촌마을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 농·특산물 판매에도 앞장섬으로써 농가소득에 기여할 수 있도록 농협이 전사적으로 추진하는 범국민운동이다.

 김선묵 센터장은 "농협은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을 위해 농업소득 뿐만 아니라 농외소득 창출에도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오늘 명예이장 위촉식을 계기로 농업·농촌의 현실과 발전방향을 함께 고민하는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충남센터 임직원과 임재인 부적면장, 권용근 논산시지부장, 유태욱 농정지원단장, 김수중 부적농협 조합장, 김종기 신교3리 이장, 김선미 부녀회장, 마을주민 등이 참석했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