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중남미 취업길 더 빨라진다배재대, KOTRA와 멕시코 취업활성화 MOU 체결
장중식 기자  |  5004ace@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1  09:26: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장중식 기자] 배재대학교가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멕시코시티 K-MOVE센터에서 배재대 유왕무 스페인·중남미학과 교수와 박기범 대학창조일자리본부 부본부장, 양국보 멕시코시티 K-MOVE센터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중남미 취업활성화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배재대는 중남미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의 직무 역량강화에 노력하며,  K-MOVE센터는 양질의 일자리 발굴과 지원을 통해 국제화시대에 최적화된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는데 상호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배재대 방문단은 오는14일까지 11박 13일의 일정으로 멕시코의 멕시코시티, 케레타로, 몬테레이 등을 순회하며 업무협약 뿐만 아니라 멕시코 현지에 취업해 정착 중인 배재대 졸업생들과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특히 이들을 대상으로 근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청해진(청년해외진출)대학사업 1기 수료생들의 취업 회사를 일일이 방문해 해외생활에서의 애로사항과 해결방안을 상호 모색할 예정이다.
 
유왕무 교수는 "국내의 심각한 취업난을 해결할 수 있는 대안으로 중남미 등의 해외취업에 관심과 투자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중남미 취업의 중심지인 멕시코시티 K-MOVE센터와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질의 일자리가 많이 발굴되어 해외취업 희망자들이 이곳으로 성공적으로 정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배재대는 청해진대학사업을 통해 스페인·중남미학과 및 경영학과, 무역학과, 스페인·중남미통상학 연계전공 학생들을 대상으로 '중남미 무역 비즈니스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 중에 있으며, 해외 진로캠프, 현지 언어 및 IT관련 직무교육, 현장실습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해외 취업을 준비하는 학생들의 성공적인 취업과 정착을 돕고 있다.

장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