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옥택연, 상남자 매력+소년소년한 모습까지...다채로운 매력
조신희 기자  |  ccdaily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1  22:10: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OCN)

[충청일보 조신희 기자]옥택연이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11일 JYP엔터테인먼트는 현실 속 옥택연과 드라마 '구해줘' 속 옥택연의 극과 극 매력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OCN 오리지널 드라마 '구해줘'(연출 김성수, 극본 정이도) 대본리딩 현장에서 포착한 옥택연은 깔끔하게 빗어넘긴 머리와 블랙 셔츠로 남성미를 물씬 풍기며 그윽한 눈빛과 살짝 머금은 미소로 젠틀한 남자의 모습을 보여줬다. 

반면 촬영장에서의 옥택연은 고등학생 '한상환' 역할에 완벽 빙의한 모습이다. 대본리딩 날 보여준 상남자의 매력이 아닌, 순수한 표정과 해맑은 웃음으로 소년미를 발산했다. 

옥택연은 '구해줘'에서 군수님을 아버지로 둔 엄친아지만 병원에 입원해 있는 어머니 때문에 마음에 짐이 있는 인물을 연기 중이다. 

이처럼 입체적인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해 옥택연은 "외적으로는 밝아보이지만 눈빛은 외로운 느낌을 주려고 노력 중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옥택연이 열연중인 '구해줘'는 사이비 종교 집단에 맞서 첫사랑을 구하기 위한 뜨거운 촌놈들의 '좌충우돌 고군분투'를 그린 드라마다.

조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