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주얼뉴스
[박스오피스] ‘브이아이피’ 개봉 첫 주 1위… 100만 돌파 ‘눈앞’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28  13:56: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지영 기자] 영화 ‘브이아이피’가 주말 극장가 새 강자로 떠올랐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브이아이피'는 지난 주말 (25~27일) 기간 총 59만8717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은 94만359명으로, 이날 중 1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23일 개봉한 '브이아이피'는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에도 불구하고 올해 천만영화에 등극한 '택시운전사'를 누르고 정상의 자리에 올랐다.

‘브이아이피’는 영화 '신세계'를 히트시킨 박훈정 감독의 신작으로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 등이 출연했다.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에서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영화다.

'택시운전사'는 같은 기간 총 52만7266명을 동원하며 2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은 1천136만8712명으로 역대 흥행 순위 12위를 기록 중이다.

박서준·강하늘 주연의 '청년경찰'은 총 51만4863명을 더하며 3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은 483만4442명으로, 500만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그 뒤를 이어 염정아 주연의 공포 스릴러 '장산범'(24만793명)이 4위를 기록했으며, '혹성탈출: 종의 전쟁'(20만2547명), '애나벨:인형의 주인'(6만2974명)이 각각 5,6위를 기록했다.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