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천안
코리아텍 최순목 교수, 마르퀴즈 후즈 후 등재에너지신소재 연구 인정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2  17:11: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안=충청일보 김병한기자] 코리아텍 에너지신소재화학공학부 최순목 교수(48·사진)가 에너지신소재 분야에서 거둔 활발한 연구 성과를 인정 받아 최근 세계 3대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 후에 최근 등재 됐다.

12일 코리아텍에 따르면 최 교수는 '그래핀 나노볼 대량생산 원스텝 공정' 개발에 관한 논문이 Nature 자매지인 Scientific Report 저널에 게재가 판정을 받는 등 현재까지 에너지신소재 분야에 관한 120편 이상의 SCI(E) 저널을 포함한 140편 이상의 논문을 발표했다.

국제재료학회(MRS), 미국세라믹학회(A.Cer.S.), 국제열전학회(ITS) 회원이며 한국전기전자재료학회 논문 편집위원으로도 활동 중이다.

최 교수는 삼성전기, 펜실베니아주립대학, 한국세라믹기술원을 거쳐 현재 코리아텍까지 다양한 산·학·연 연구직에 재직하는 동안 압전 발전소재와 열전 발전소재 및 고온연료전지 소재 등 에너지신소재 분야를 지속적으로 연구해왔다.

연세대학교에서 재료공학 박사 학위(Ph.D.)를 취득했으며 미국 펜실베니아 주립대학교에서 Post. Doc. 연구원으로 재직하기도 했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