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주얼뉴스
[박스오피스] ‘사라진 밤’ 개봉 첫 주말 흥행 1위 …‘툼레이더’ 2위 추격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2  16:35: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김상경·김강우 주연의 스릴러 '사라진 밤'이 개봉 이후 첫 주말 박스오피스 선두에 올랐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사라진 밤'은 10∼11일 52만3516명을 동원하며 1위를 기록했다. 누적관객 수는 65만4205명이다.

7일 개봉한 '사라진 밤'은 부검을 앞둔 시체가 사라진 뒤 단서들이 하나씩 등장하면서 벌어지는 하룻밤의 사건을 그린 스릴러다.

알리시아 비칸데르 주연의 액션 어드벤처 '툼레이더'는 같은 기간 31만4606명이 관람하며 2위에 머물렀다.

지난달 28일 개봉한 김태리 주연의 힐링영화 '리틀 포레스트'가 누적 관객수 100만명을 돌파하며 3위에 올랐다. 주말 기간 26만2953명이 찾으며 누적관객 수는 112만3517명이다.

'리틀 포레스트'와 같은날 개봉한 이승기·심은경 주연의 로맨스 사극 '궁합'이 15만7084명으로 뒤를 이었다. 지금까지 126만9077명이 관람했다.

할리우드 액션영화 '블랙 팬서'는 주말 동안 7만882명을 동원해 5위를 기록했다. 지난달 14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수는 534만329명이다.

이밖에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6위), '월요일이 사라졌다'(7위) '플로리다 프로젝트'(8위), '더 포스트'(10위) 등 제90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을 장식한 영화들이 순위권에 들었다.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