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영동
임국희씨. 마르퀴즈 후즈후 등재
김국기 기자  |  kkk9866@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3  18:05: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임국희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선임연구원

[영동=충청일보 김국기기자] 충북 영동군은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임국희 선임연구원(37)이 세계 3대 인명사전 중 하나인 '마르퀴즈 후즈 후(Marquis Who's Who)' 2018년 판에 등재됐다고 13일 밝혔다. 

임 연구원은 이 지역 출신 공학자다. 이수초등학교와 영동중학교를 거쳤다.

지금까지 국제과학논문 인용색인(SCI)급 국제학술지 등에 여러 편의 논문을 발표한 그는 원자력발전소 중대사고 분야를 연구하고 있다. 

김국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