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전도연-정우성 캐스팅 확정
<온라인충청일보>  |  rachel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4  16:33: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비에이엔터테인먼트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에 전도연, 정우성이 캐스팅됐다.

4일 제작사 비에이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 작품은 일본 작가 소네 케이스케의 동명 소설이 원작으로, 절박한 상황 속에 있는 각자의 사람들이 선택한 예상치 못한 결말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전도연, 정우성 이외에 배성우, 정만식, 진경, 윤여정 등 중견 배우와 신현빈, 김준한, 정가람, 박지환, 허동원 등 신인 배우가 대거 출연한다. 연출은 신예 김용훈 감독이 맡았다. 지난달 말 촬영을 시작했으며 내년 관객과 만난다.

<온라인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