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친환경 에너지로 진천 환히 밝힌다"오늘 솔라페스티벌 개막
태양광 체험 프로그램 다채
박병모 기자  |  news95@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2  19:39:0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지난해 열린 진천 솔라페스티벌에 참여한 어린이가 전기자동차를 체험하고 있다.

[진천=충청일보 박병모기자] '2018 솔라 페스티벌'이 13∼15일까지 충북 진천군 덕산면 충북혁신도시 친환경에너지타운 일원에서 개최된다.

'태양광으로 행복한 세상'이란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충청북도와 진천군의 공동주최로 열리며 대한민국 미래 신성장 동력인 태양광 산업에 대한 대국민 관심을 고조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솔라 페스티벌은 예년보다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알차게 구성됐다.

페스티벌은 전시행사, 특별행사, 체험행사, 공연행사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된다.

전시행사로는 태양광 산업의 중심지로 입지를 다진 충북과 진천의 태양광 산업 발전상과 미래 비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홍보관', 산업별 Value-Chain을 활용한 제조 발전원리 이해를 도모하기 위한 '태양관', 태양광 최신 기술과 다양한 태양광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업관, 에너지분야 연구기관, 자문기관, 대학 등이 참여하는 '학연관'으로 구성됐다.

체험행사로는 태양광 자동차·풍차·선풍기·랜턴 등을 직접 만들어보고 작동해보는 '만들기 체험', 자가발전 기차·자전거, VR 라이더, 이동에너지 체험 등 발전원리에 대한 직접 체험함으로써 몸소 느낄 수 있는 '경험체험' 등 지난해보다 체험 프로그램을 더욱 풍성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행사로 진천군 어린이 합창단 공연, 아카펠라 공연, 어린이 치어리딩 공연, K-POP 댄스 공연 등을 통해 행사 기간 내내 재미있고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송기섭 군수는 "많은 도민들께서 페스티벌에 참여하셔서 진천을 비롯한 충북이 대한민국 태양광산업의 중심으로 부상하고 있는 모습을 직접 눈으로 확인해달라"고 말했다.

박병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