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대전서 이탈리아 대표 화가 '울리비에로 울리비에리' 개인전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30  17:44: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기자] 이탈리아의 대표적 화가 울리비에로 울리비에리(Uliviero Ulivieri)의 개인전이 오는 3일 대전복합터미널 d2 갤러리에서 열린다.

현재 팔순을 넘긴 작가는 17살 때 이태리의 한 교회로부터 예수의 유화를 의뢰 받으며 주목 받았지만 본격적으로 작품이 인정된 때는 70대 후반부터다.

그는 나고 자란 피렌체의 풍경에 그만의 환상을 더한 평범한 일상을 그림으로 그려낸다.

   
 

피렌체의 일상 외에도 마이애미 해변과 이탈리아 남부 바닷가 등 다양한 바다를 그렸으나 상업성과는 거리가 멀어 생계를 잇기 위해 그래픽 디자이너로 젊은 시절을 보냈다.

그러다 70대 후반 러시아에서 열린 첫 전시회에서 작품마다 캐릭터를 추가하면서 화가로 본격적인 성공을 거둔다.

전시는 같은 달 22일까지 계속된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