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영동
영동 곶감축제 손님 맞이 준비 한창행사장 꾸미기·안전점검 등
김국기 기자  |  kkk9866@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06  16:15: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14∼16일 충북 영동에서 곶감축제가 진행된다. 사진은 지난해 축제 곶감판매 모습.
   
▲ 14∼16일 충북 영동에서 곶감축제가 진행된다. 사진은 지난해 축제 곶감판매 모습.

[영동=충청일보 김국기기자] 감고을 충북 영동서 오는 14~16일 펼쳐지는 '2018 곶감축제'가 손님맞이로 분주하다.

(재)영동축제관광재단과 영동곶감연합회가 주관하는 이 행사는 '영동에서 감 잡은 산타의 겨울선물'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전국 최고 품질의 자존심을 내걸고 차별화된 프로그램으로 고향의 훈훈한 정을 나누기 위해 지난 5일부터 축제장 꾸미기에 들어갔다.

주 행사장인 영동천 하상주차장에 축하공연장과 곶감판매장 등 대형 돔텐트 2동과 몽골텐트 40여 동을 설치하고 있다. 

지역 동아리가 만드는 각종 문화행사도 공연준비가 한창이고, 시가지 주요 도로에 가로기와 배너기도 설치해 축제 분위기를 돋우고 있다.

유관기관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공중위생업소 청결상태도 점검한다.

이 축제는 20여 곳의 곶감농가에서 달고 쫀득거리는 햇곶감을 선보이고, 다양한 판매·전시·체험코너도 운영된다.

난계국악단 송년음악회, 설운도·한혜진 등이 출연하는 MBC 충북 한마음 콘서트, 품바 그룹 버드리 품바쇼 등도 펼쳐진다.

군 관계자는 "남녀노소 모두가 함께 즐기고 지역의 특색을 살린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라며 "훈훈한 농촌 인심을 체험하면서 맛좋은 곶감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국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