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박환희, 섬유근육통 투병 고백 “완치 꿈꾼다”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1.22  15:28:5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박환희 SNS

배우 박환희가 불치병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박환희는 22일 자신의 SNS를 통해 “불치병이라는 섬유근육통의 완치를 꿈꾸며, 새해부터는 꾸준히 운동하기로 결심했다”고 전했다.

이어 “결국은 20대 말에 진단받게 된 골다공증마저도 튼튼한 근육을 만들어서 이겨내고 싶다”며 “약골이라 노는 것도 힘들어서 못하지만 사소한 기쁨과 감사함을 허락해주시고 나를 아주 많이 사랑해주시는 하나님을 위해. 내가 온전해야, 내가 건강해야, 내 사람, 내 가족들도 내 주님도 행복할 테니”라고 덧붙였다.

‘섬유근육통’은 근육, 관절, 인대, 힘줄 등 연부조직에 만성적인 통증을 일으키는 질병으로 치료가 불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환희는 KBS2 ‘후아유-학교2015’로 데뷔해 KBS 2TV ‘태양의 후예’, SBS ‘질투의 화신’, MBC ‘왕은 사랑한다’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9월, 7세 아들 사진을 공개하고 싱글맘 사실을 알리면서 화제를 모았다.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