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천안
천안시 "설에는 지역 전통시장 이용하세요"
김병한 기자  |  noon38@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0  13:41:4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천안=충청일보 김병한 기자] 충남 천안시는 설을 앞두고 전통시장과 직거래장터, 천안농수산물도매시장 이용을 권장했다.

시는 전통시장과 온누리상품권 이용을 독려하기 위한 캠페인을 펼치고 홍보물을 배포하며 지역 내 천안중앙시장, 천안역전시장, 성정시장, 병천시장, 성환이화시장 이용을 당부했다.

천안역전시장은 20∼22일 시장 내 상인회에 가입한 점포에서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이나 제로페이로 결제한 영수증 지참 시 선물을 증정한다.

22일 오후 2시 30분에는 문화 공연과 경품 행사를 진행한다.

초청 가수, 밸리댄스, 역전시장 난타동아리의 공연을 선보이며 추억의 게임과 누구나 노래자랑 등의 고객참여형 행사도 운영할 예정이다.

온누리상품권(종이·카드)은 우체국을 포함한 14곳의 금융기관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다음 달 28일까지 5% 할인된 금액으로 개인 별 70만원까지 살 수 있다.

온누리모바일상품권은 스마트폰 은행이나 간편결제사 앱을 통해 살 수 있으며 소진 시까지(개인 별 70만원까지) 10% 할인 받을 수 있다. 

시중 가격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로컬푸드를 살 수 있는 직거래장터는 22일 천안시청 민원실 앞에서 오전 10시∼오후 5시 열린다.

지역 농협, 농업인 등 21개 생산자 단체가 참가해 직접 생산한 농·특산물 50여 개 품목을 시중가보다 최대 20%까지 저렴하게 판매할 예정이다.

천안시 농수산물도매시장은 설 연휴 기간인 24~27일 정상 영업하며 경매는 연휴 기간 휴장한다.

구만섭 시장 권한대행은 "전통시장과 직거래장터, 농수산물도매시장을 이용하면 소비자가 직접 농수산물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 알뜰하게 설을 준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들이 안전한 먹거리를 착한 가격에 살 수 있도록 농가, 상인들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병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