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금산
금산소방서, 지난해 구조구급 통계자료 발표
최성열 기자  |  csr48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1  17:34: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금산=충청일보 최성열 기자] 충남 금산소방서는 2019년 구조·구급 통계 분석자료를 발표했다. 

21일 금산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해 구조처리건수(1784건)중 벌집제거가 865건(48.5%)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동물포획 316건(17.7%), 안전조치 82건(4.6%), 잠금장치개방 49건(2.7%)가 그 뒤를 이었다.

총 생활안전구조가 1312건으로 전체 구조건수의 73.5%를 차지했다. 이는 벌집제거, 동물포획 등 생활안전분야 민원과 관련된 구조활동 수요 증가가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또 총 구급출동건수(5631건)는 전년 대비 전체적으로 소폭(2.9%) 감소했다. 질병종별 출동건수로 보면 2018년 대비 급성 및 만성질환자(심혈관, 뇌혈관, 암)의 출동건수가 699건으로 증가했다.

사고종별로 본 이송건수도 질병, 낙상이 2440건으로 전체 75.4%를 차지했다. 이는 금산군 인구의 대다수가 노인층으로 노령화로 인한 노인성 만성질환 및 낙상사고 증가로 분석된다.

권주태 소방서장은 "생활안전구조분야가 구조출동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만큼 전문적인 훈련을 강화할 것이며, 노인성 질환 및 사고부상 등 구급대원 응급처치교육 또한 강화하겠다"며 "앞으로도 구조·구급활동에 있어 지역 실정에 맞는 맞춤형 소방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성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