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청주시, 포커 게임 대회 강행 A사 대표 고발J-88 포커 게임 프로그램 업체
감염병 예방관리법 위반 혐의
곽근만 기자  |  shrek2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6  19:10: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곽근만기자] 속보=충북 청주시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어기고 오프라인 포커대회를 강행한 A사 대표를 감염병 예방관리법 위반 혐의로 청원경찰서에 고발했다.

A사는 J-88 포커 게임 프로그램 개발, 운영하는 업체다. 

A사는 지난 3일 청원구 율량동 B호텔에서 열기로 했던 대회를 취소하겠다는 입장을 시에 전달하고도

이튿날 이 호텔 인근 2개 건물로 장소를 옮겨 대회를 강행했다.

이 대회에는 서울, 인천, 부산 등 6개 시에서 열린 예선을 거친 150여명이 참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A사는 시의 집합제한 행정명령을 받은 지난 5일에는 B호텔 연회장에서 대회를 계속했다.

집합금지 명령을 어기면 감염병 예방관리법에 따라 3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물게 된다.

방역 활동에 피해를 줄 경우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당할 수 있다. 

[관련기사]

곽근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