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청주서 시내버스 사고 잇따라 발생신호등·승용차와 추돌사고
오전·오후 2건… 16명 다쳐
박장미 기자  |  jmp082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15  19:52:3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장미기자] 15일 충북 청주에서 시내버스 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승객 등 16명이 다쳤다.
이날 오전 9시 40분쯤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교차로에서 A씨(45)가 몰던 시내버스가 1t 트럭과 충돌한 뒤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와 승객 9명, 트럭 운전자(60)와 동승자를 합쳐 12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이송된 환자 중 크게 다친 사람은 없다"고 말했다.

오후 1시 45분쯤 서원구 산남동 삼거리에서는 B씨(24)가 몰던 모닝 승용차와 시내버스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B씨와 시내버스 승객 3명이 다쳤다.

경찰 관계자는 "시내버스가 비보호 좌회전을 하다가 직진하던 모닝과 충돌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장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