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C온라인뉴스룸 > 1분 우리말 퀴즈
[1분 우리말 퀴즈] 눈곱 VS 눈꼽
박지영 기자  |  news02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6.09  17:29:1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매일 쓰는 우리말이지만 쓰면서도 헷갈리는 우리말. 1분 우리말 퀴즈에서는 틀리기 쉬운 단어나 어색한 표현방법을 퀴즈로 만들었습니다. 여러분의 우리말 실력은 어느 정도일까요?

 

※상단에 있는 하늘색 '놀자'버튼을 클릭해 퀴즈를 풀어보세요^^

 

   
 

“눈병 때문에 눈꼽/눈곱이 많이 끼네.”

 

 

 

 

 

 

 

 

 

 

 

 

 

 

 

 

 

 

 

 

 

 

 

 

 

 

 

 

정답은 “눈병 때문에 눈곱이 많이 끼네 ”

 

‘눈꼽’ VS ‘눈곱’

일상에서 흔히 쓰는 단어이기도 하죠? 위의 퀴즈에서 정답을 ‘눈꼽’으로 선택하신 분들도 많을 텐데요. 그 이유는 ‘눈곱’이 ‘눈꼽’으로 발음되기 때문에 정답으로 생각하는 분들이 많다고 합니다. 하지만 ‘눈꼽’은 ‘눈곱’의 잘못된 표현입니다.

그럼 ‘눈곱’의 뜻을 살펴볼까요?

 

▶눈곱 (명사)

1. 눈에서 나오는 진득진득한 액. 또는 그것이 말라붙은 것.

2. 아주 적거나 작은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예) 눈곱만큼의 미련도 없다

*‘눈’ + ‘곱’ -> 눈곱 (합성어)

원래 ‘곱’은 단독으로 동물의 지방을 가리키던 말인데요. 나중에 의미가 확대되면서 눈에서 나오는 진득한 즙액이 말라붙은 것을 가리킬 때 쓰이게 되었습니다.

* 곱 : 부스럼이나 헌데에 끼는 고름 모양의 물질.

또한 16세기 문헌인 《훈몽자회(訓蒙字會)》 에서도 ‘ (눈+-ㅅ+곱 )’의 형태로 쓰였습니다.

따라서 [눈꼽] 으로 발음하는 것이 잘못된 것은 아닙니다. ‘곱’ (눈+-ㅅ +곱)의 사이시옷이 뒤에 있는 ‘ㄱ’과 만나면서 [눈꼽]으로 발음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한글 맞춤법 27항에서는 ‘둘 이상의 단어가 어울리거나 접두사가 붙어서 이루어진 말은 각각 그 원형을 밝혀 적는다’라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눈꼽]으로 발음되지만 ‘눈곱’으로 적는 것이 올바른 표현입니다.

 

(자료제공:국립국어원)

 

 

 

 

박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