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뉴스 > 포토스토리
"한표라도 더…" 바쁘다 바빠
권보람 기자  |  stranger021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1.08  13:21: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20대 총선이 치러지는 2016년 병신년(丙申年)의 새해가 시작됐다.
충북도내 여야 정치권이 신년하례회를 통해 총선 승리를 다짐하며 총력전에 돌입했다.
국회의원 선거구 획정 지연으로 청주권 지역구 의석 수가 예측할 수 없는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당분간 선거운동 단속을 유보한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충북지역 20대 총선에 출사표를 던진 예비후보들이 표심을 얻기위해 분주하게 얼굴 알리기에 나섰다.
어떤 후보가 얼어붙은 유권자의 마음을 잡아 여의도에 입성할 지 귀추가 주목된다.

   
   
     
   
▲ 예비후보로 등록한 후보들이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강병천·권태호·김재욱·김정복·김준환·김현문·김형근·변재일·송태영·신용한·오성균·오제세·이종윤·이현희·최현호·한대수 (왼쪽 윗줄부터 가나다 순으로 배치)

 

[관련기사]

권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