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벚꽃과 함께 음악으로 낭만을"무심천서 돗자리 작은 음악회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02  18:08: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기자] 충북 청주예총이 주최하고 충북문화재단이 후원하는 '무심 돗자리 작은 음악회'가 3~4일 청주무심천 롤러스케이트장 특설무대에서 개최된다.

음악회는 남녀노소 누구나 4월의 무심천 벚꽃을 찾는 이들에게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 문화 향유는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 특성을 살려 청주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열린다.

3일 오후 7시엔 '시민과 함께하는 무심천 음악제'를 주제로 라포르짜오케스트라와 함께하는 성악가 이준식·장관석·이은선, 안혜은의 바이올린 연주, 김혜경의 클라리넷 연주를 감상할 수 있다.

4일 같은 시간·장소에서 '신바람 청주예술! 함께 웃는 청주'를 주제로 KBS청주어린이합창단의 합창, 안태건의 색소폰 연주, 정지훈·바네·이애경의 성인가요, 프로젝트100윈드앙상블 공연이 펼쳐진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