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태안
태안군, 농산물 판로 개척
서울서 직거래 장터 운영
송윤종 기자  |  ehyun0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2  16:56: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태안=충청일보 송윤종기자]  충남 태안군이 지역의 우수한 농·특산물을 홍보하고 판로를 개척하기 위해 서울 직거래장터 운영에 나섰다.

군은 지난달 말부터 서울에 위치한 농협 양재유통센터 및 창동 유통센터에서 태안산 햇마늘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태안군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행사'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대도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태안의 질 높은 농·특산물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판매해, 지역 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마련됐으며 이달 20일까지 계속된다.

특히 외형적 행사 대신 소비자들을 직접 만날 수 있는 농협을 행사장소로 택하고 농산물유통단계를 축소해 농가의 소득증대를 도모하는 한편, 마늘의 분산판매로 가격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송윤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