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 일반
한화이글스, 한화방산 4社와 함께 '호국보훈의 날' 행사한화그룹 방산 4개사, 대전지방보훈청에 2000만원 성금 전달
국군장병 및 국가유공자 등 1000여명 야구장 무료 초청 실시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9  17:47:0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한화이글스는 20일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롯데자이언츠와 홈경기에서 한화 방산 4개사와 공동으로'호국보훈의 날'행사를 진행한다.

한화 방산 계열사와 함께 201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 및 보훈 가족의 영예로운 뜻과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자 마련했다.

이날 ㈜한화를 비롯해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 등 한화 방산 4개사와 한화이글스는 국군 장병을 비롯해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 등 1000여명을 구장에 무료 초청해 야구 관람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한화 방산 4개사를 대표해 ㈜한화 윤경식 전무가 대전지방보훈청에 2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그라운드에서는 경기에 앞서 육군본부 및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호국보훈 의식과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식이 진행된다.

협약식에는 한화이글스 박정규 대표이사와 육군본부 인사사령관 박동철 소장,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관형 회장이 참석한다.

한화이글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군 복무 중 순직하거나 다친 장병과 그 가족을 지원키 위해 육군이 운영하는 기금 사업인'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을 함께 홍보하고 지원할 계획이다.

또 호국보훈의 달을 기리고자 목함지뢰 상이자인 김정원 중사가 시구를, 군 월급을 꾸준히 모아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에 기부한 안정근 상병이 시타에 나서며, 육군 성악병들이 애국가를 제창한다.

한화이글스 선수단은 이 날 육군을 모티프로 제작한 밀리터리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이 유니폼은 오는 28일 키움히어로즈와 홈 경기에서 한차례 더 착용한 뒤 육군본부에 기증돼 자선행사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수익금은'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으로 쓰이게 된다.

한화이글스와 한화 방산 4개사는 앞으로도 매년 6월 국가와 민족을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리는 호국보훈의 날 행사를 진행해 나갈 방침이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