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충북도립대, 직업체험 '눈길'
이능희 기자  |  nhlee77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0  19:33:4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옥천=충청일보 이능희기자] 충북도립대학교가 지역 내 학생들을 대상으로 직업체험을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충북도립대 평생교육원에서 오는 11월까지 옥천지역 학생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플랫폼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진로체험 플랫폼 프로그램은 지역 청소년들에게 전공 체험을 진행해 다양한 교육 기회와 진로 설계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충북도립대학교 조리제빵과는 '나는야 제빵왕!', '나는야 조리사!'등의 강좌를 운영하고 있다. 학생들은 충북도립대 교수진의 지도에 따라 빵과 쿠키를 만들고 조리에 대한 기본 실습을 배웠다.

컴퓨터드론과에서는 '내가 날려보는 드론'프로그램을 통해 기초비행 체험과 드론 장애물 경기 등 드론 조종사 직업 진로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나는야 제빵왕!'프로그램에 참석한 옥천 안내중학교 김모 학생(15)은 "대학교에 와서 대학교수님에게 수업을 듣게 돼서 신기한데, 직접 쿠키를 만드는 것을 체험할 수 있어 재밌다"고 말했다.

충북도립대학교는 이를 통해 지역 청소년에게 다양한 전문분야의 진로체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충북도립대를 알리는 것은 물론, 지역 청소년이 자기 주도 진로 설계와 합리적 진로 선택을 할 수 있는 효과도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병영 총장은 "충북도립대에서 진행하는 진로체험 플랫폼 프로그램이 옥천지역 학생에게 단순한 입시와 시험부담에서 벗어나 꿈과 끼를 찾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충북도립대학이 지역의 미래인 청소년에게 질 높은 진로프로그램을 제공해 지역과 호흡하는 대학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충북도립대 평생교육원은 지역민을 위해 커피 바리스타 2급 자격증 과정, 레크리에이션 지도자 과정, 드론 조종사 취득 과정, 필라테스 과정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