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한남대 최신한·서영숙 교수 '2019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 선정최신한 교수 '현대의 종교 담론과 종교철학의 변형'
서영숙 교수 '서사민요와 발라드: 나비와 장미'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1  17:00: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src="/news/photo/201907/1016962_415095_1122.png" style="line-height: 25.2px; text-align: -webkit-center;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height: 259px; width: 200px;" />

 ▲ 최신한 교수                             ▲ 서영숙 교수

[대전=충청일보 이한영 기자] 한남대학교 최신한 교수(철학상담학전공)와 서영숙 교수(국어교육과)의 저서가 '2019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에 선정됐다.

최신한 교수의 '현대의 종교 담론과 종교철학의 변형'(서광사)과 서영숙 교수의 '서사민요와 발라드: 나비와 장미'((주)박이정)가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의 인문학 분야와 한국학 분야에 각각 선정됐다.

최 교수의 책은 현대의 종교 담론을 검토하고 시대정신의 맥락에서 종교철학의 변형을 시도한다. 

변형된 종교철학은 포스트모더니즘의 종교 비판에 대한 적극적 대응으로서, 생활 세계에서 살아 숨 쉬는 초월의 의미와 생활 종교를 강조한다. 

최 교수는 한국해석학회, 한국헤겔학회, 대한철학회, 철학연구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한국인문학총연합회 공동회장을 맡고 있다. 

서 교수의 책은 한국의 서사민요와 영미 유럽 발라드의 문학적 특성과 향유의식 등을 비교한 내용으로, 국제발라드학회 및 미국서부민속학회에서 영어로 발표한 두 편의 논문 및 영미 유럽 발라드의 주요 작품을 직접 한글로 번역한 자료가 부록으로 실려 있다.

서 교수가 저술한 '우리 민요의 세계', '조선 후기 가사의 동향과 모색', '한국 서사민요의 날실과 씨실: 우리 어머니들의 노래'(이상 도서출판 역락) 등 3권도 우수학술도서로 선정된 바 있다.

한편 교육부와 대한민국학술원은 총 286종의 2019 우수학술도서를 선정해 발표했으며, 학술원 회원 및 학문 분야별 전문가 105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저술 내용의 전문성, 독창성, 학문적 기여도 등을 중점 평가했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