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일몰제 대상 도시공원 매입 예산 확보 착수청주시, 2차 추경에 300억
녹색사업육성기금 편성 계획
시내권 10곳 개발 위한
설계자금 30억도 확보 예정
박재남 기자  |  progress7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15  18:53:0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재남기자]  충북 청주시가 '도시계획시설 일몰제' 대상 도시공원 매입을 위한 예산 확보에 나섰다. 15일 시에 따르면 2차 추가경정예산에 300억원 이상을 '녹색사업육성기금'으로 편성할 예정이다.

이 기금은 개발과 보존을 둘러싸고 심각한 갈등을 빚고 있는 구룡공원 등의 매입에 사용할 계획이다.

운천공원, 명신공원, 사직공원 등 시민이 많이 찾는 청주 시내권 10곳의 공원개발을 위한 실시설계 예산 30억원도 이번 추경에서 확보할 것으로 전해졌다.

시가 내년 7월 도시계획시설에서 해제되는 일몰제 대상 공원을 모두 시의 예산을 들여 매입하기 어렵다고 보고, 이들 10개 공원은 도시계획시설 지정 기간을 연장하려는 것이다.

일몰제 대상이라도 공원개발을 위한 실시계획 인가를 받으면 도시계획시설 해제가 최장 5년까지 유예된다. 

시는 이달 말까지 2차 추경안을 편성해 다음 달 초 시의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청주의 내년 7월 일몰제 대상 공원은 총 38곳으로 시는 이 가운데 8곳은 민간개발, 10곳은 매입 등을 추진한다. 나머지는 도시공원에서 해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시는 공원매입에 필요한 예산이 14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