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영동
영동군, 재산세 21억5000만원 부과
이능희 기자  |  nhlee77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0  13:19:0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북 영동군은 2019년 토지분 재산세(지방교육세 포함) 20억원(3만5609건)과 주택 2기분 재산세(지역자원시설세, 지방교육세 포함) 1억5000만원(707건)을 부과하고 개별 우편 발송 고지했다고 10일 밝혔다.

 토지분 재산세의 과세대상은 주택의 부속토지를 제외한 모든 토지로서 매년 6월 1일 현재 소유자에게 부과하고, 주택분 재산세는 재산세가 20만원을 초과하는 납세자에게 7월과 9월 2분의 1씩 나눠 부과한다.

 재산세 납기는 오는 16일부터 30일까지이며 전국 모든 금융기관에 직접 혹은 CD/ATM기를 이용해 납부할 수 있다.

 농협 가상계좌, 인터넷뱅킹, 지로 납부, 폰뱅킹, 신용카드, 자동이체 등으로도 납부 가능하다

 금융기관의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지방세 포털사이트인 위택스(www.wetax.go.kr)에 가입해 전국의 지방세를 실시간 납부할 수 있다.

 스마트폰으로 스마트 위택스 앱을 내려받아 설치하면 로그인 없이 고지서상의 전자납부번호를 입력해 간편하게 납부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재산세의 납기 경과 후에는 3%의 가산금이 부과되므로 체납으로 인한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납기 내에 꼭 납부해 달라”고 당부했다. /영동=이능희기자
 

이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