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이마트-충주종합사회복지관 바자회 ‘어느 가을날’취약계층 지원 위한 사랑의 온정 나눠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6  16:38: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16일 충주종합사회복지관 앞에서 열린 '어느 가을날' 바자회에 주민들이 몰려 북적이고 있다.

[충주=충청일보 이현 기자]  이마트 충주점과 충주종합사회복지관이 16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바자회 ‘어느 가을날’을 열었다.

 복지관 앞 주차장에서 주민과 자원봉사자 등 5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바자회는 이마트가 기증한 의류, 잡화류, 유아용품, 생활용품 등 2000여 점이 파격적인 가격으로 판매돼 성황을 이뤘다.

 이날 CS코리아는 생닭 700마리, 사과한과는 한과 3박스, ㈜선앤두는 소시지 등을 후원했다.

 또 다독임 북카페와 기업은행·아이들과미래재단이 후원한 희망놀이터도 개방돼 큰 호응을 얻었다.

 바자회 수익금은 복지관을 통해 취약계층을 위한 복지서비스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광훈 복지관장은 “나눔문화를 확산하고 소외된 이웃을 실질적으로 도울 수 있도록 주민과 함께하는 행사를 확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