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보은
마을을 품은 '꿈샘 가을축제' 운영마을과 수정초등학교가 하나 된 가을축제
심연규 기자  |  sim770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1  16:58: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보은=충청일보 심연규 기자] 충북 보은 수정초등학교는 지난 18일  연구학교 주제인 마을교육공동체 교육의 프로그램으로 수정초 '꿈샘 가을축제'를 열었다. 

'꿈샘 가을축제'는 다양한 체험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협업능력과 사회적 인식 및 관계능력 향상을 도모하며 교육활동의 공간을 학교에서 마을과 지역으로 확장하는 마을교육활동이다.

이번 축제는 부스체험마당과 공연나눔마당으로 진행되었다. 공연나눔마당에서는 학생자치회장과 부회장의 매끄러운 진행과 함께 초청 오케스트라 음악회를 시작으로 수정초 꿈샘 오케스트라 학생 공연, 유치원과 1학년의 합동무용, 피아노 독주, 즐겁고 신나는 태권무, 독도사랑 플래시몹 순으로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

부스체험마당에는 유관기관인 속리산국립공원과 함께 하는 녹색교실, 속리산유스타운과 함께 하는 핀버튼 만들기, 마을교사와 함께하는 짚을 활용한 짚공예 부스, 캘리그라피쓰기, 학부모회에서 운영한 먹거리 간식부스, 톡톡블럭으로 캐릭터 만들기, 교내학생 동아리에서 주관하는 나만의 사진찍기 부스, 전교생 다모임회에서 운영한 에코백 만들기 부스, 디지털교과서를 활용한 AR체험부스 등 주제별 특색을 살린 체험을 선정해 자율적으로 9개의 부스를 운영했다.

김수성양(6년)은 "꿈샘 가을축제에 푹 빠져서 시간 가는 줄도 모르게 즐길 수 있었고 무엇보다 부모님, 지역주민, 관광객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이었다" 고 말했다. 

양길석 수정초 교장은 "꿈샘 가을축제를 통해 속리산면 유관기관, 학부모, 마을선생님, 학교 교직원, 마을주민과 우리 지역 방문객이 함께 어울리는 축제로 소통, 화합, 사랑의 장을 마련했으며, 아이들에게 협업능력과 사회적 인식 및 관계능력을 신장시키는 계기가 됐다" 고 말했다.

심연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