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청주청년회 "청주교대 엄벌 촉구"
박장미 기자  |  jmp082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9  13:37:4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장미 기자] 충북 청주 청년회가 최근 발생한 청주교대 한 '단톡방 성희롱' 사건과 연루된 청주교대 학생들을 엄벌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이 단체는 18일 성명을 내 "이번에 물의를 일으킨 학생들은 동료에 대한 외모 품평, 성적 차별 발언, 성희롱을 일삼았으며 이에 대한 문제의식은 전혀 없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교사는 장차 학생들에게 커다란 영향력을 미치는 직업이기 때문에 높은 도덕성과 인권 감수성이 요구된다"며 "비도덕적이고 인권 의식 없는 사람이 아이들을 가르친다는 상상만으로도 끔찍하다"고 비판했다.

 청주청년회 관계자는 "'단톡방 성희롱'이 범죄라는 인식을 사회적으로 확립하기 위해서라도 청주교대 관련 학생을 일벌백계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근 청주교대에서는 남학생들이 메신저 단체대화방에서 여학우들 외모를 비교하거나 비하하면서 성희롱을 일삼았다는 대자보가 게재됐다.

 대자보에 따르면 남학생들은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단체대화방에서 여학우들의 외모를 비교하거나 비하하면서 성적·여성 혐오적 발언을 일삼았다.

 청주교대는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려 해당 학생들을 상대로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박장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