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청양
충남도-청양군 첨단복합산업단지 추진협약 체결양승조 지사, 20일 청양 찾아 적극적 지원사격 약속
이용현 기자  |  loh369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0  16:11: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청양=충청일보 이용현 기자] 충남도와 청양군이 농촌형 스마트타운 단지와 일반산업단지 등 청양형 '첨단 복합산업단지' 조성사업을 함께 추진한다는 내용의 협약을 체결했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20일 청양군을 방문해 산업단지 조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히면서 김돈곤 청양군수와 정책 협약을 맺었다.

 협약 내용 중 농촌형 스마트타운은 농업을 기반으로 하는 산업,주거,관광 복합시설에 첨단 스마트기능을 도입한 단지를 조성,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끄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스마트타운은 청양군 남양면 일대 100만㎡(30만평) 부지에 조성되며 농특산물 임가공산업, 농촌형 연료전지산업, 스마트팜 관련 기업을 유치하게 된다.

 타운 조성에는 대우건설과 LG CNC, 한국서부발전 등 유수기업이 참여한다.

 대우건설이 타운의 전체시공을 맡고, LG CNC와 한국서부발전이 스마트타운 관련 농자재와 시스템, 연료전지를 통한 에너지공급을 각각 담당하는 내용이다.

 추진 일정은 참여기업 간 협의를 거쳐 개발방향 및 사업추진방식을 결정한 뒤 확정할 예정이며 일반산업단지 협약은 비봉면 일대 92만7844㎡(28만평) 부지에 기반시설을 지원하는 것이 주 내용이다.

 양 지사는 "청양이 가진 농업도시의 특성을 바탕으로 청양만의 특화된 산업단지를 조성하겠다"며 "농특산물의 소비 확대와 소득증대를 꾀하고 이를 통해 귀농,귀촌을 촉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산업단지에서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 선순환 경제 동력이 확보되면, 청양이 가진 청정 이미지와 관광자원 활용도 또한 더욱 높아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청양문화예술회관으로 자리를 옮긴 양 지사는 청양군민과 함께 도정 비전 및 방향, 그동안 성과를 공유하고 사전에 준비된 4가지 주제에 대해 논의했다.

 군민들은 이날 '청양군 미래성장동력 확보 전략'이라는 주제 속에서 △신규 일반산단 조성 △지역사회 통합돌봄사업 활성화 △지역농산물 소비촉진과 판로개척을 위한 푸드 플랜 추진 △가족문화센터 건립에 대한 지원을 건의했다.

 도는 지난 해 청양군민이 제안한 25건의 건의와 제안 가운데 청양군장애인회관 건립 등 6건의 건의사항을 완료했으며 나머지 시장 내 특산물 도·소매 공간 마련 등 18건에 대해서는 장·단기적 검토를 거쳐 추진할 예정이다.

이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