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내포
충남도의회 김은나 의원 '전국 청소년이 엄지척' 청소년희망대상 수상26일 청소년희망재단 주최 '2019 청소년희망대상' 수상, 청소년 삶을 바꾼 광역의원 '우뚝'
아동·청소년 위한 조례제정 등 청소년 건강·안전·교육환경개선 진정성 있는 의정활동 인정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29  16:47:4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내포=충청일보 박보성 기자] 충남도의회 김은나(천안8·교육위원회) 의원이 지난 26일 (사)한국청소년재단이 주최하는 '2019 청소년희망대상' 광역의원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김 의원은 국회의원 2명, 기초자치단체장 3명, 광역의원 9명 등 총 18명과 함께 올해 청소년희망대상 수상자로 선정돼 이날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된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번 수상은 심사위원회 1차 심사와 전국 청소년 1025명을 대상으로 실시된 온라인 투표로 최종 수상자를 선정, '청소년의 삶을 바꾼 광역의원'으로 인정받아 의미가 깊다.

김 의원은 '충청남도교육청 학생 도박 예방교육에 관한 조례', '충청남도교육청 학교급식 유전자변형식품등 사용에 관한 조례' 등 학생 및 청소년 복지·건강 증진을 위한 활발한 입법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충청남도 학교폭력대책지역위원회 위원, 공교육강화특별위원회 부위원장으로 활동하며 청소년의 인권과 권익 증진, 교육환경개선, 청소년 건강을 위한 다양한 의정활동을 펼쳐왔다. 

이밖에 아동청소년 인터넷·스마트폰 중독 예방을 위한 의정토론회 등 5분 자유발언, 도정질문을 통해 청소년은 물론 충남도민의 삶의 질 향상과 건강권 확보를 위한 진정성 있는 의정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온 노력을 인정받았다.

김 의원은 "대한민국의 미래이자 충남의 희망인 청소년들이 직접 뽑아준 상이라 더욱 뜻깊다"며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올바른 성장을 돕고 어린이와 청소년들을 위한 정책을 발굴하고 확산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