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괴산
괴산군,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기술지원단 운영96억원 규모 371개 사업 합동설계...조기발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곽승영 기자  |  focus505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7  14:09:5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괴산=충청일보 곽승영 기자] 충북 괴산군이 2020년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기술지원단을 꾸려 운영에 들어갔다.

7일 군에 따르면 기술지원단은 군 안전건설과장을 단장으로 11명의 직원을 3개 반으로 편성, 다음 달 21일까지 총 371개 사업(96억원 규모)에 대한 자체 조사측량과 실시설계를 진행한다. 

군은 이번 합동설계를 통한 공사 조기발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할 계획이다.

또한 조사측량 및 단가산출서 공동작업으로 예산낭비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고, 시설직 공무원의 설계관련 정보공유를 통한 업무역량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군은 이번 자체설계로 8억원에 달하는 설계용역비 절감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합동설계는 지역별 주민숙원 해소는 물론 도심에 비해 열악한 정주여건을 가진 농촌지역의 기반시설 확충을 통한 주민소득 증대와 삶의 질 향상에 큰 역점을 두고 추진된다는 게 군의 설명이다.

군 관계자는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은 마을안길 확·포장, 배수로 정비 등 주민들의 삶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사업인 만큼 조기에 공사가 발주될 수 있도록 기술지원단을 내실 있게 운영하겠다"며 "설계 시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주민생활 불편 해소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곽승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