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文 대통령·김정숙 여사
19일 영화 '천문' 관람
이득수 기자  |  leeds2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9  19:57: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일요일인 19일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서울 중구 롯데시네마 애비뉴엘에서 영화 '천문:하늘에 묻는다'(이하 천문)를 관람했다. 

이 영화는 과학과 국력 발전에 기여한 세종대왕과 노비 출신 천재 과학자 장영실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과학기술 분야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문화비서관실에서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상청 관계자들과 허진호 감독 출연배우인 김원해, 임원희 등이 함께 했다.

청와대 측은 "오늘 관람은 영화 이야기처럼 실력 있는 인재가 능력에 따라 공정하게 인정·대우받는 사회가 중요하다는 의미를 알리고, 한국적 소재를 영화화해 새해 첫 100만 관객을 돌파한 우수한 작품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취임후 영화 5편을 관람했다. 그동안 본 영화는 '택시운전사''미씽:사라진 여자''1987''기생충'등이다.

이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문죄인
문죄인은 기생충을 보고도 조국을 그리도 옹호하고, 그에게 마음의 빚이 있다했다. 그가 영화를 보는 수준을 말해 준다.
(2020-01-20 14:12:58)
문죄인
나는 저인간이 영화보는게 무섭다. 영화보고나서 세계 1위 기술력을 가진 원자력을 망가뜨려 버리는 걸 보고. 좋은 영화를 봐도 결국은 그중에서 자기 필요한것만 뽑아서 이용해 먹는 개 종자.
(2020-01-20 14:11:02)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