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청양
청양군, 결혼이주여성 국제특송 요금 지원
이용현 기자  |  loh369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7  16:20:5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청양=충청일보 이용현 기자] 충남 청양군이 지역 내 결혼이주여성의 국제특송(EMS) 요금을 지원, 모국이나 친정에 물건을 보낼 때 생기는 경제적 부담을 덜어준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2012년 청양우체국과의 업무협약 이후 이 사업을 계속해 온 청양군은 올해도 예산 2600만원을 확대 배정하고 신청을 받는 중이다.

다문화 1가정 당 연 2회이며 1회당 30㎏ 이내까지다.

매년 지원 건수·중량이 늘어나는 등 지역 내 300여 다문화 가정의 호응을 얻고 있다.

협약 기관인 청양우체국 또한 EMS 요금 10%를 감면하며 접수·포장·송장 작성 등을 도와주고 있다.

요금 지원을 받으려면 청양우체국(군 내 우체국 및 우편취급소)에 신분을 증명할 수 있는 외국인등록증이나 가족관계등록부를 제시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다문화 가정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 사업이 지역 농특산품의 해외 홍보 효과도 나타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