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중기중앙회, 감염증 극복 위한
정책제언 기자간담회 개최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6  20:00: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2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제언 기자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실시한 '중소기업 경영실태 조사' 결과와 지난 19일부터 25일까지 실시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전국 순회 간담회' 결과를 발표하고, 피해 복구와 경제활성화를 위한 금융·세제, 소상공인, 노동, 판로·상생,  마트공장·인증·환경 등 5대 분야 17건의 정책과제를 제언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중기중앙회가 17일부터 20일까지 407개 중소기업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 19 관련 긴급 중소기업 경영실태 조사 결과, 관련 중소기업의 64.1%가 경영상 타격을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기존 1차 조사(34.4%, 2.4~5)보다는 증가하고 2차 조사(70.3%, 2.24~26)와는 유사한 수치로, 확진자 증가세가 진정국면에 접어들었더라도 중소기업인들은 여전히 경제상황은 엄중하게 인식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피해정도를 살펴보면 제조업은 205개 기업 중 63.4%, 서비스업은 202개 기업 중 64.8%(도소매·음식 숙박 67.1%, 기타서비스 63.3%)가 피해를 호소하고 있다.

현재와 같은 코로나사태 지속시 42.1%의 업체들은 '3개월 이상 감내할 수 없다'고 응답했으며, 6개월 이상 감내할 수 없다는 기업은 10곳 중 7곳(70.1%)에 달했다. 

분야별로 가장 필요한 정부의 지원책으로는 금융분야에서는 민간 금융기관의 금리 인하 유도(35.9%), 운전자금 절실업체에 보증 한도와 상관없는 특례지원(31.4%) 등이 꼽혔으며, 세제분야에서는 중소기업 소득세 및 법인세율 인하(68.8%), 고용분야에서는 고용유지 지원금 지원 한도 확대 및 요건 완화(65.6%)가 각각 조사됐다.

또한 소상공인분야에서는 영세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확대(44.0%), 영세 소상공인 방역 및 휴업보상금 지급(43.2%), 판로분야에서는 공공기관 중소기업제품 구매목표 비율 확대(46.7%)와 대기업 납품대금 선수금 확대(36.4%)를 가장 필요한 정책으로 꼽았다.

이날 제안된 17개의 중소기업·소상공인 정책제안은 금융·세제 부문은 신속대출·금리인하·만기연장 등 전 금융권의 착한금융 확산과 중소기업의 최저한세율 인하(7→5%), 중소기업 투자세액공제율 상향(3→5%) 등이 제안됐다.

소상공인 부문은 영세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확대와 피해 소상공인에 대한 직접지원 강화, 노란우산 가입 희망장려금 정부 지원 등의 필요성 등이 언급됐다.

노동 분야에는 고용유지금 확대 및 요건·절차 간소화와 특별고용지원업종 확대, 중장년 고용지원 강화 등을 요청하고, 판로·상생 관련으로는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목표 비율 확대(75→85%) 및 조기발주, 홈쇼핑 방영을 통한 판로지원, 원자재 구매자금에 대한 대출 등 비용지원 강화, 수출 중소기업 지원 강화 등이 논의됐다.

스마트공장·인증·환경과 관련해서는 스마트공장 사업 참여 중소기업의 부담 경감, 인증 수수료 지원 확대 및 인증 규제 완화, 중소기업 환경 부담금 한시적 면제, 중소제조업 전기요금 부담 완화 등을 건의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중소기업의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에서 어떤 지원책이 필요한지 파악하기 위해 지난 19일 부산을 시작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7번의 간담회를 가졌다"면서 "지방마다 피해 상황이나 현장 분위기는 차이가 있었지만 많은 중소기업인이 1997년 외환위기나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보다 피해가 훨씬 크고, 대책 마련도 쉽지 않다고 우려하고 있는 상황이다"고 말했다.

이어 "기업이 살아야 일자리도 유지되는 만큼 피해상황을 신속히 파악하고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