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중소기업
한국문화센터,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취약계층 위해 '수제 마스크 제작'
김가희  |  news194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7  16:36: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감염 예방 필수 물품인 마스크. 그러나 마스크 공급이 원활하지 않아 구입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이 많다.

'마스크 대란' 사태가 지속되면서 정부는 마스크 5부제를 도입했으나, 마스크를 직접 구매하기 힘든 취약계층 등은 여전히 마스크 부족으로 힘들어하고 있다.

이에 한국문화센터가 지역사회 감염을 막고, 보탬이 되기 위해 수제 면 마스크 제작에 나서 눈길을 모은다.

한국문화센터 각 지부 홈패션 강사들은 수제 마스크 만들기 특강 이벤트를 열어 마스크 제작 교육 및 시연을 진행했으며, 참가자들과 마스크 제작 봉사활동 및 나눔에 나섰다. 면 마스크는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가희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