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진천
경대수 후보, 청년농업인이 대한민국 농업의 미래다
충청일보  |  webmaste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06  14:07:1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특별취재팀] 4·15 총선 충북 증평·진천·음성군 선거구 미래통합당 경대수 후보는 6일 청년 농업인들과의 간담회와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경 후보는 "농업·농촌을 살리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청년농업인들과 후계농업인들을 보면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꼈다"며 "농업·농촌이 살아야 대한민국이 살수 있어 청년농업인, 후계농업인들을 위한 지원방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경 후보는 청년농업인, 후계농업인들을 위해 △5년간 기존 직불금에 추가 25% 지원 △영농정착 지원금 5년으로 확대와 월 100만원씩 지급 △청년 창업농 지원대상 45세 미만으로 확대 △농지임대 30ha 이내 확대와 임대기간 최대 20년 연장 △후계농업인 육성자금 금리 인하 △사업승계 농업인 상속세 감액 △법률 개정을 통한 후계농어업인력 육성 근거 마련 등 공약을 밝혔다. 

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