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충주시 포스트코로나 경제회복 대책회의고용대책協 출범…지역 생산품 팔아주기운동 추진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2  16:45: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북 충주시가 22일 각계 인사들과 포스트코로나 경제 회복 대책회의를 열어 경기 침체 위기 극복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했다.

 중앙탑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는 기관ㆍ단체장, 소상공인ㆍ기업 단체 대표, 민간단체장 등 22명이 참석해 머리를 맞댔다.

 회의는 포스트코로나 시대 고용 축소와 소상공인 경영 악화에 따른 일자리 절벽 문제 대응, 지역 고용프로젝트 운영, 지역 기업 생산품 팔아주기 운동 등 경제 회복 대책 논의로 진행됐다.

 지역 전략산업과 연계해 정부 일자리 공모사업에 참여하기 위한 지역 고용프로젝트를 선제적으로 추진하고, 지역 내에서 생산된 소비재 등을 팔아주는 운동을 펼치자는 데 뜻이 모아졌다. 또 충주지역 고용대응대책협의회를 출범시키고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공동선언문에는 △지역기업 생산품 팔아주기 운동 홍보ㆍ지원 △교통ㆍ운송ㆍ수송산업 분야 등 지역특화 정부 일자리 공모사업 공동 대응 △일자리사업 관련 기관 긴밀한 협력체계 유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노력 등을 담았다.

 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분야별 긴급 정부 지원사업, 착한 임대료 운동, 소상공인 마스크ㆍ손세정제 지원, 저소득층 노인과 영세상인ㆍ기탁자가 함께하는 ‘사랑의 도시락’ 등 자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조길형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소상공인과 근로자,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지역경제 조기 회복을 위해 무엇보다 지역사회의 관심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