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김윤식 신협회장,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 참여코로나19 위기극복 동참
꽃 구매 후 선물하기 운동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6  19:04: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김윤식 신협회장(왼쪽 다섯 번째)이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해 직원들에게 꽃 화분과 전통시장상품권을 전달했다.

[충청일보 이정규기자] 신협중앙회 김윤식 회장이 코로나19로 어려운 화훼 농가를 응원하고 꽃을 구매해 의미있는 곳에 전달하는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플라워 버킷 챌린지)'에 참여했다.

26일 신협에 따르면 김 회장은 신협중앙회관 방역과 청결 유지에 애쓰고 있는 청소용역 직원 40명에게 화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상품권을 전달하고, 콜센터 직원 140여 명에게도 화분을 선물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 회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도 각자의 자리를 묵묵히 지키며, 최선을 다하시는 분들께 감사를 전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기회로 힘들어 하는 화훼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신협은 앞으로도 소중한 사람에게 꽃으로 마음을 전하며 화훼농가 살리기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신협은 지난 3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총 21억원 규모를 기부한 바 있으며, 김윤식 회장이 사재 1억원을 기부해 신협의 나눔 릴레이를 확산 시킨바 있다. 

또한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약 5000여 명을 대상으로 '2020 소상공인 어부바 플랜'을 통해 금융 및 경영컨설팅, 경영관리 역량 제고 및 매출 증대를 위한 맞춤형 지원을 하고 있다.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은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로 인해 각종 야외 행사가 취소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 지원을 목적으로 지난 2월부터 시작된 공익 캠페인이다. 

김 회장은 앞선 참가자인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의 추천을 받아 참여했다. 다음 릴레이 대상자로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 겸 신용회복위원회 위원장을 지명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