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전국농어촌지역군수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농어민 지원 나서전국농어촌지역군수協-서울시-11번가-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지역농수산물 판로지원 및 소비 촉진 업무협약'체결
심연규 기자  |  sim770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7  15:47: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심연규 기자]  전국농어촌지역군수협의회(회장 홍성열 증평군수·이하 군수협의회)가 서울시와 온라인 쇼핑몰 11번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과 함께 코로나19로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민 지원에 나섰다.

홍 회장 등 협의회 군수들과 박원순 서울시장, 이상호 11번가 대표, 박홍배 금융노조 위원장 등은 27일 서울시청에서 '지역농수산물 판로지원 및 소비 촉진 업무협약'을 맺고 농수산물 온라인 오픈마켓 운영과 농수산물 소비캠페인 추진을 약속했다.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에 차려지는 농수산물 온라인 오픈마켓에서는 충북 증평군 홍삼포크, 경북 의성군 마늘, 전남 보성군 녹차비누, 경북 칠곡군 벌꿀참외 등 농어촌지역군수협의회 72개 회원군이 자랑하는 지역 특산품을 만나볼 수 있다.

원산지 확인과 품질 관리 등 회원군의 꼼꼼한 검증을 거친 제품만 판매한다.

물류비도 회원군에서 지원하기 때문에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우수한 품질의 특산품을 구입할 수 있다.

서울시는 군수협의회에서 추천한 품목을 선정하고 11번가는 할인쿠폰, 제휴카드 할인 혜택 등을 지원한다.

농수산물 온라인 오픈마켓은 다음달부터 1년 동안 상설 운영한다. 매달 다양한 테마의 '전국 농수산물 특별기획전'도 진행할 계획이다.

첫 기획전은 6월 12일~21일 '코로나19 피해 농가 돕기 지역특산물 기획전'을 테마로 열린다.

농수산물 소비캠페인은 10만 여명의 조합원을 가진 금융노조가 주축이 된다.

금융노조는 군수협의회 회원군의 농수산물을 공동구매하고 착한 소비 캠페인을 펴는 등 지역농가 살리기에 힘을 보탠다.

홍 협의회장은 "농어민의 어려움 극복을 위해 지원과 협조를 약속해 주신 서울시, 11번가, 금융노조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서울과 지방, 민간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소통과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심연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