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청양
청양군, 농촌형 '청정 차별관광 시스템' 구축
이용현 기자  |  loh369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8  15:07: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남 청양군이 관광종합개발사업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완료하고 농촌형 '청정 차별관광 시스템' 구축을 위한 큰 걸음을 내디뎠다.

 28일 군에 따르면 청양군 관광종합개발사업 기본계획은 칠갑산을 중심으로 한 휴양관광벨트 구성에 방점을 찍는다.

 기존 관광지 활성화와 신규 관광지 발굴 등 모두 7개 거점을 선정하고, 각 거점별 여건과 특화 요소를 결합해 휴양과 힐링, 관광과 다양한 농촌체험활동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7가지 기본계획은 △천장호 관광지 재활성화 △칠갑호 관광거점 허브 육성 △칠갑산 천문대 보완 △지천구곡 힐링공간 조성 △지방정원 조성 △구기자 온천관광지 조성 △아토피 힐링 에코타운 조성 등이다.

 세부적으로 천장호 관광지 재활성화는 기존 사업인 천장알프스지구 관광인프라 확충, 알프스로 가는 하늘길 조성사업과 연계하면서 알프스 테마 빌리지 및 수변 산책로 조성, 보행 현수교 설치, 로컬푸드 직판매장 설치, 모노레일과 산악열차 설치 등 '충남의 알프스' 이미지를 구체화한다.

 칠갑호 관광거점허브 육성은 현재 진행 중인 칠갑호 관광자원 조성, 매운고추 체험나라 조성, 청정청양 희귀 야생식물 보전사업으로 발생하는 확장성을 바탕으로 전망대 설치, 짚라인, 칠갑호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을 추진한다.

 칠갑산천문대(스타파크) 보완사업은 리모델링, 별자취 체험학교, 스타 빌리지, 은하수 테마길 조성을 통해 가족단위 관광객의 연중 지속적 방문을 유도한다.

 지천구곡 힐링공간 조성사업은 한반도 지형을 닮은 '회룡대' 일원 자연 경관을 활용하는 전망대 조성, 허브공원, 미로파크 등을 설치함으로써 자연적 포토존을 통해 인증샷 명소로 육성한다는 내용이다.

 지방정원은 폐광지역인 남양면 구봉광산 일대를 활용하는 사업이다. 향기, 소리, 숲 정원과 금을 소재로 한 탐방로 조성, 정원 문화원 등을 배치할 계획이다.

 구기자 온천관광지 조성은 장기간 미개발 상태에 있는 도림온천 지역에 지역 고유 콘텐츠인 구기자를 결합하는 사업이다.

 아토피 힐링 에코타운은 아토피 증상이 전 연령대에 걸쳐 증가하는 가운데 대치면 장곡리 아니골 지역에 치유 기반의 공간을 마련하는 사업이다.

 아토피 치유마을, 주말농장 시설과 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김돈곤 군수는 "청양관광의 핵심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지난 1년간 다양한 전문가 의견과 내부 검토를 거쳤다"면서 "다양한 아이템이 현실에서 구체화되도록 사업비 확보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청양=이용현기자

이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